(아나운서) 서울교통공사노조가 조합원 모금액 3억 원을 전태일 재단에 전달했습니다.

지난 11월 16일 전태일기념관에서 서울교통공사노조는 전태일재단 등 사회단체들과 연대사업 협약식을 갖고, 조합원 9천여 명과 임직원이 모금한 총 6억8천여만 원 중 3억 원을 전달했습니다.

서울교통공사노조는 “전태일의 나눔과 연대 정신을 실천으로 옮기고 싶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사회연대사업에는 사단법인 풀빵, 녹색병원, 미디어노동공제회 추진위, 사단법인 희망씨가 함께한다고 합니다.

협약식에 참가한 단체들은 투쟁도 열심히, 연대도 열심히 하는 서울교통공사노조 조합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습니다. (이하 이수호 전태일재단 이사장 인터뷰)